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화학에세이

환경

  • 화학에세이
    지구를 지키는 화학
    글쓴이
    공동기획
    출처
    서울경제 “재미있는 화학이야기”

    인류가 가장 보편적으로 사용하는 에너지원은 석유ㆍ석탄ㆍ가스 등의 화석연료다. 특히 석유는 에너지뿐만 아니라 플라스틱이나 비닐 같은 각종 소재 생산에도 사용된다. 물론 이 같은 소재 생산의 토대는 화학이다.문제는 이 같은 화석연료의 사용이 필연적으로 오염물질을 남기며 사용하고 남은 각종 화학소재 역시 폐기물 형태로 남게 된다는 점이다. 지금도 폐기물 형태의 화학소재에 따른 지구오염이 심각한 상황이지만 인류는 끊임없이 …

  • 화학에세이
    잡초·잡목으로 차 부품 만든다
    글쓴이
    공동기획
    출처
    서울경제 “재미있는 화학이야기”

    현재 인류가 채굴하는 석유의 90%는 연료ㆍ발전 등 대부분 태워 없애는 형태로 이용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플라스틱과 비닐류 등 우리가 사용하는 소재는 대부분 석유에서 나온 것이다.문제는 이 같은 석유가 한정돼 있어 고갈의 위험이 있다는 것이다. 현재 전세계 석유 매장량은 1조2,000억배럴. 지금 사용하고 있는 수준으로 계산하면 약 40년 정도 더 캐낼 수 있는 수준이다. 사실 석유는 환경적으로도 문제다. 이산화탄소 배출은 물론 플…

  • 화학에세이
    물과 기름도 일심동체로 만드는 계면활성제
    글쓴이
    진정일
    출처
    서울경제 “화학으로 만들어가는 녹색세상”

    샴푸ㆍ세제ㆍ치약ㆍ화장품ㆍ잉크ㆍ농약. 이것들에 공통적으로 함유된 화학물질은 무엇일까. 정답은 계면활성제다. 계면활성제는 계면(界面), 즉 서로 혼합되지 않는 물질들의 경계면을 무너뜨려 하나의 물질로 묶어주는 화합물을 말한다. 친수성과 친유성을 모두 겸비해 물과 기름처럼 절대로 섞이지 않는 물질도 계면활성제의 힘을 빌면 어느새 일심동체가 된다.일상생활에서 이러한 계면활성제의 활약이 가장 두드러지는 분야는 화장품과 세…

  • 화학에세이
    폐페트병으로 만든 등산용 재킷
    글쓴이
    진정일
    출처
    진정일의 교실밖 화학이야기

    용기의 변천 역사는 바로 재료의 역사다. 토기, 목기, 청동기, 자기, 유리, 철기 등의 여러 가지 재료로 용기를 만들어 사용한 인류문명의 발달사는 기술의 변천을 그대로 보여준다. 유리빛 철기 다음으로 나타난 재료는 플라스틱이었다. 전 세계적으로 볼 때 제1차 세계대전 이후 플라스틱 소비량이 계속 증가하여, 1980년대 중반부터는 철재 소비량을 능가했기 때문에 현대를 플라스틱시대라고 부르는 것은 조금도 놀라운 일이 되지 못한다. 더구…

  • 화학에세이
    `쓰레기`가 자동차를 움직인다?
    글쓴이
    공동기획
    출처
    대덕넷 ‘화학愛 빠지다`’

    과거로의 시간여행을 끝내고 현재로 돌아와 공원을 산책하던 `마티`에게 2015년 미래에서 `브라운` 박사가 문제가 생겼다며 찾아온다. 마티가 브라운 박사와 시간여행을 떠나려는 순간, 타임머신 자동차의 연료가 떨어져 시동이 걸리지 않는다. 브라운 박사는 잠시 기다리라 말하더니 쓰레기통에서 바나나 껍질을 꺼내 연료통에 집어넣는다. 그러자 시동이 걸리고 자동차는 하늘로 날아가며 미래로 향한다.1985년 개봉돼 큰 인기를 끌었던 SF코미디 …